한강청, 해빙기 가축매몰지 관리실태 점검

관리대상 가축매몰지 91곳 대상 점검결과 관리부실 5곳 적발, 적정 조치 이행 강완협 기자l승인2018.04.17 12: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강유역환경청은 해빙기를 맞아 침출수에 의한 지하수 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2월에서 3월까지 2개월간 수도권 내 가축매몰지의 관리상태 점검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가축매몰지 가스배출관 및 저장도 파손 여부, 상부복도층, 배수로, 비가림시설 등을 집중 점검했다. 

지방자치단체들은 2015년 이후 AI 및 구제역 발병으로 조성된 가축매몰지 296곳을 관리하고 있다.

관리대상 가축매몰지는 구덩이에 비닐을 깔고 가축사체를 묻는 일반매몰 79곳, 가축사체를 미생물을 이용해 고온에서 부패시키는 호기호열방식 24곳, 밀폐형 저장조를 이용한 193곳으로 구성돼 있다. 

한강청은 관리대상 가축매몰지 중 인근 음용 지하수 관정이 있는 일반 및 호기호열 매몰지 46곳과 밀폐형 저장조 방식 46곳(농식품부합동)를 점검한 결과, 관리가 부실한 매몰지 5곳을 확인했다.

가스배출관이 손상된 1곳(안성시)와 밀폐형 저장조가 부분적으로 파손된 1곳(여주시)은 관할 지자체에서 가스 배출관과 밀폐형 저장조를 교체하는 조치를 완료했다. 

또 성토층 침하 및 지면균열 발생으로 빗물이 유입될 가능성이 있는 1곳(여주시)와 밀폐형 저장조 파손으로 가축사체가 노출된 2곳(이천시)은 구제역 위기경보가 해제된 이후 각각 성토층의 보강작업과 가축매몰지 발굴·소멸처리를 할 예정이다. 

한강청 관계자는“추후 해당 지자체의 조치 이행 결과를 점검하고, 잔여 가축매몰지에 대한 환경순찰을 통해 가축매몰지 주변 환경오염 예방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강완협 기자  hallamount@empas.com
<저작권자 © 데일리환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완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용산구 원효로31길 17, 지하(원효로3가)  |  대표전화: 070-4111-1106  |  팩스 : 02-707-1106
등록번호 : 서울 아 03371  |  등록일 : 2009년 6월5일  |  발행인·편집인 : 안상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석
Copyright © 2018 데일리환경.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