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아테온, 2019년형 출시 프로모션 진행

손진석 기자l승인2019.02.11 13: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해 12월 국내 출시한 아테온의 상품성 개선 모델인 2019년형 아테온을 출시하고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사진 아테온_트렁크 이지오픈>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해 12월 국내 출시한 아테온의 상품성 개선 모델인 2019년형 아테온을 출시하고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아테온은 폭스바겐의 플래그십 세단으로 2019년형 아테온에는 기존 엘레강스 프레스티지 모델에만 탑재됐던 트렁크 이지 오픈 기능이 엘레강스 프리미엄에도 추가된다.

트렁크 이지 오픈 기능은 양손으로 짐을 들고 있을 때에도 범퍼 아래에 발을 뻗는 동작만으로도 손쉽게 트렁크를 열 수 있는 기능이다. “키리스 엑세스(Keyless Access)” 스마트키 시스템과 연동되어 손을 사용하지 않고 트렁크를 열 수 있으며, 짐을 싣고 난 이후에는 버튼을 누르는 것 만으로 간단하게 닫을 수 있다.

2019년형 아테온 엘레강스 프레스티지 모델에는 ‘에어리어 뷰(Area View; 360° view cameras)’ 기능이 추가됐다. 에어리어 뷰는 카메라를 통해 주변을 시각화 시켜줘 차량의 주변 상황과 교통 상황을 360도로 볼 수 있는 시스템이다.

엘레강스 프리미엄 모델은 휠 디자인이 변경되어 더욱 모던하고 정제된 룩을 완성했다. 기존 18인치 Almere 무광의 다크한 실버 휠에서 18인치 Muscat 유광의 세련된 실버 휠로 변경되면서 아테온의 우아한 품격과 프리미엄 세단으로서의 위엄을 강조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아테온 고객을 대상으로 총소유비용 절감을 위한 ‘트리플 트러스트 프로그램(Triple Trust Program)’을 제공한다. 우선, 파워트레인을 포함한 모든 보증 항목에 대해서 5년 (또는 15만 km, 선도래 기준) 무상보증을 제공하는 ‘범퍼-to-범퍼 5년 무상보증’ 혜택이 제공된다.

사고로 인해 차체의 판금/도색이 필요한 경우 최대 150만원의 수리비를 보상하는 ‘바디 프로텍션‘ 프로그램, 평소 운행 시 파손 빈도가 잦은 전면유리, 사이드미러, 타이어 등에 대해서는 최대 200만원의 수리비를 보상하는 ‘파츠 프로텍션’ 프로그램까지 총 3가지 프로그램을 동시에 제공한다.

또한 소유했던 차량을 반납하면 보상을 해주는 ‘차량 반납 보상 프로그램‘을 통해 추가적으로 200만원의 혜택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구입비용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매력적인 금융혜택 제공과 블랙박스 장착 등 구매 고객을 위한 특별 프로모션을 함께 실시한다.

2019년형 아테온은 2018년형과 마찬가지로 전륜 구동의 ‘2.0 TDI 엘레강스 프리미엄(Elegance Premium)’, '2.0 TDI 엘레강스 프레스티지 (Elegance Prestige)'의 2가지 라인업으로 선보이며, 2개 트림에는 공통적으로 TDI 엔진은 최고 출력 190마력(3500~4000rpm)과 최대 토크 40.8kg.m를 발휘하는 엔진과 7단 DSG 가 적용됐다.


손진석 기자  son76153@dailyt.co.kr
<저작권자 © 데일리환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용산구 원효로31길 17, 지하(원효로3가)  |  대표전화: 070-4111-1106  |  팩스 : 02-707-1106
등록번호 : 서울 아 03371  |  등록일 : 2009년 6월5일  |  발행인·편집인 : 안상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석
Copyright © 2019 데일리환경.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