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친환경 미생물산업 육성을 위한 토론회’ 개최
상태바
경기도, ‘친환경 미생물산업 육성을 위한 토론회’ 개최
  • 안상석 기자
  • 승인 2019.06.17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기갑 한국마이크로바이옴협회 ‘친환경 미생물 연구사례 강연’ 등 큰 호응


- 미생물 산업의 현주소 진단 및 경기도 농업정책의 방향성 모색하는 시간 가져

‘친환경 미생물산업 육성을 위한 토론회’가 17일 오후 2시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개최됐다.

미생물 산업의 현 주소를 진단하고, 경기도 농‧축산업 관련 정책의 방향성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토론회에는 농림축산식품부 및 농촌진흥청 등 중앙부처와 도 공무원을 비롯, 경기도 먹거리위원회 및 소비자단체 관계자, 친환경농업인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토론회는 윤대훈 경기도 농업기술원 농촌지도사의 ‘유용미생물 보급 시범사업 추진현황’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김희곤 바이오연구팀 주무관의 ‘동물위생시험소 유용미생물 연구현황’ 등 미생물 산업과 관련한 경기도 농축산사업 추진 현황이 발표됐다.

이어 김남정 농촌진흥청 농업미생물과장의 ‘농업미생물 개발현황 및 계획’ 발표에 이어 강기갑 한국마이크로바이옴 협회 대표(전 국회의원)의 ‘친환경 미생물 연구사례’ 강연이 차례로 진행됐다.

강기갑 한국마이크로바이옴 협회 대표는 이날 강연에서 ‘마이크로바이옴(미생물) 축산농법’에 대한 상세한 설명과 함께 다양한 사례를 소개하며, 미생물을 활용한 친환경농법이 가져다 줄 ‘식탁혁명’과 밝은 농․축산업의 미래상을 제시했다.

특히 강 대표는 “마이크로바이옴(미생물) 축산농법을 통해 고품질 친환경 농․축산물을 생산하는 것만이 값싼 수입 농․축산물의 공세로부터 우리 농․축산물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길”이라며 경기도 농축산업이 나아가야할 방향성을 제시, 토론회 참석자들의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이날 토론회는 참석자들이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하는 ‘참석자 토론’과 기념사진 촬영 등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이날 참석자들은 농업 및 축산분야 전문가들이 진행한 다양한 주제발표와 강연, 토론 등을 경청하며 바람직한 경기도 농축산업 정책 방향 등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경기도 관계자는 “농․축산분야 관계자들이 모여 우리 농축산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성에 대해 고민하고 바람직한 해결책을 모색해보고자 이번 토론회를 열었다”라며 “이날 토론회에서 나온 참석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정책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