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만선 의원, 송정중학교 통폐합 계획 취소 환영

안상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2 20:38:27
  • -
  • +
  • 인쇄
서울시의회뿐만 아니라 학생, 학부모 등 지역사회와 함께 노력한 결과
송정중 존치 이후 교육재정 및 학교 안정화를 위해 노력할 것
시민의 목소리를 듣고 대승적 결단을 내린 조희연 교육감에게도 감사의 뜻 밝

경만선 의원(사진)은 22일 서울시교육청의 송정중학교 폐교 철회 발표에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경만선 의원은 그동안 송정중학교 폐교 정책의 부당성을 지적하며 지역사회의 학부모, 학생, 교사들과 함께 폐교 철회를 위하여 노력해 왔다.


경만선 의원은 송정중학교가 서울의 대표적 혁신학교로 서울시교육청이 행정편의주의를 앞세워 의견 수렴 과정을 제대로 거치지 않고 학교 통폐합을 추진한 것을 지적해 왔다. 또한 혁신학교 확대 정책을 펴고 있는 서울교육청이 스스로 9년차 혁신학교의 문을 닫는 것에 대해 정책적 일관성이 부족하다는 비판을 제기해 왔다.


경 의원은 289회 서울시의회 임시회 시정 질문에서 조희연 교육감에게 ‘송정중학교 폐교 정책의 부당성’을 지적하고 폐교의 재검토를 강력하게 촉구했다. 이에 조희연 교육감은 “부족함이 충분히 있었다는 점 인정한다”며 행정예고 기간에 “송정중 폐교 행정예고 이후 여러 가지 의견을 폭넓게 듣고 수렴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후 송정중학교 통폐합 행정예고를 시행해 학생과 학부모 등의 의견을 제출받은 결과 총 14,885명 가운데 통폐합을 반대하는 의견이 13,075명으로 87.8%에 달했다. 이에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혁신학교 및 소규모학교에 애정을 갖는 송정중 학생·학부모의 의사를 최대한 살리는 방향에서 교육이 이루어지도록 하겠다.”면서 송정중학교 통폐합 계획을 취소하게 되었다.


송정중학교 이기연 운영위원장은 “서울시교육청의 송정중학교 유지 결정을 환영한다.”면서 “송정중학교를 조속한 시일 내로 정상화시키고 더욱 발전된 교육활동을 펼치기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시의회 경만선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3)은 “송정중학교 폐교 반대 운동에 함께 나서 주신 시의원, 학생, 학부모, 교사, 시민들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앞으로 송정중학교가 지난 어려움을 딛고 혁신미래자치학교를 잘 운영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하며 조희연 교육감에게 “힘들고 어려운 대승적 결단을 내린 교육감에게도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