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설안전공단 찾아가는 청소년 안전환경교육 실시
상태바
한국시설안전공단 찾아가는 청소년 안전환경교육 실시
  • 안상석 기자
  • 승인 2019.05.16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 대상 안전의식 고취’

한국시설안전공단(이사장 박영수)은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의 안전의식 고취를 위하여 “찾아가는 청소년 안전교육”을 5월 17일부터 실시한다.

청소년 안전교육은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서 청소년기부터 안전의식이 조기 정착될 수 있도록 공단 직원이 직접 학교를 방문하여 “찾아가는 청소년 안전교육”을 실시한다.

안전교육은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춰서 일상생활에서 자주 이용하는 학교·스포츠·관람시설 등에 대한 시설물별 재난사고 발생 징후 및 행동요령 리플릿을 삽화 형식으로 제작하여 배포하고, 3D 입체퍼즐 놀이형 교재를 활용하여 재미와 놀이를 접목한 맞춤형 안전교육으로 진행한다. 그동안 청소년 대상 안전교육 프로그램은 많았지만 시설물 관련 안전교육은 최초이다.

공단은 청소년 안전교육을 위해서 (사)경남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협약을 체결하였으며, 경남 도내 각급 학교로부터 사전에 교육신청을 받아서, 초등학교(12개교, 2,600명), 중학교(10개교, 1,930명) 및 고등학교(6개교, 1,250명) 등 28개교 5,700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추가 신청 학교에 대해서도 교육을 실시하는 등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박영수 이사장은 청소년 안전교육이 ‘안전한 대한민국 만들기의 작은 실천으로서, 청소년기 올바른 조기 안전의식의 정착이 대국민 전체로의 건전한 안전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