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민통선 내 멧돼지 폐사체...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상태바
파주시 민통선 내 멧돼지 폐사체...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 데일리환경
  • 승인 2019.11.30 0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에서 11건째, 전국은 32건으로 늘어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11월 29일 경기도 파주시 군내면 정자리 민통선 내에서 발견된 2개의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양성으로 검출된 폐사체들은 환경부 소속 전문가가 11월 28일 울타리 점검 과정에서 발견해 파주시와 국립환경과학원에 신고했다.

※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시료채취 및 폐사체 매몰, 작업자 소독, 주변 방역작업 등 실시

국립환경과학원은 11월 29일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이로써 파주에서 11건의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으며, 전국적으로는 32건으로 늘어났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이번 폐사체 2건도 울타리로 통제되고 있는 지역에서 발견됐다”라며, “2차 울타리 내 관·군 합동수색이 계속 진행 중으로, 폐사체 발견과 양성 확진이 더 늘어날 수 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