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센터-서울시 중구 자원봉사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이동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1-28 14:27:59
  • -
  • +
  • 인쇄

▲  협약식 
쓰레기센터와 서울특별시 중구자원봉사센터가 ‘중구 주민의 자원봉사 활성화 및 환경개선’을 위한 협력 체계 구축
2021년 1월 26일 쓰레기센터(대표 이동학)와 서울특별시 중구자원봉사센터(센터장 박정옥)가 서울 중구자원봉사센터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쓰레기센터는 사단법인 시민이만드는생활정책연구원(이사장 황인국)의 부설기관으로 날로 심각해지는 국내의 쓰레기 관련 문제와 소각장, 매립지 등 부족한 환경기초시설과 이에 관한 갈등 등을 해결하고 해양쓰레기 등 글로벌 이슈에 대한 대응을 위하여 2020년 7월 23일에 개소하였으며, 현재 「쓰레기책」의 이동학 작가가 대표를 맡고 있다.

쓰레기센터는 지난 7월 개소 이후 계속하여 해양정화 활동을 지원하고 있으며, 서대문구·강동구의회, 영등포구청,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등과 쓰레기 문제의 해결을 위한 연구용역을 수행하였으며, 서울특별시의회와 환경교육에 대한 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 중이다. 또한 시민들과 함께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지속적인 프로젝트와 교육을 진행하고 이를 바탕으로 국회, 지방정부, 지방의회 등에 생활에 필요한 환경 관련 법과 조례를 제안할 예정이다.

업무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중구 주민의 환경개선을 위한 상호 교류·협력, ▲지역 주민의 환경인식개선을 위한 협조, ▲지역 발전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한다.

쓰레기센터의 이동학 대표는 “쓰레기 문제는 한 명의 행동으로 해결되는 것이 아닌 지역이 함께 해결해야 하는 문제로 자원봉사센터와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주민들과 함께 지역의 환경개선을 위한 활동을 하며 교육이 필요한 곳에는 찾아가며 환경인식개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쓰레기센터는 이번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자원봉사센터의 봉사자들을 포함한 중구 시민들의 환경 인식 개선을 위해 교육 프로그램을 실시할 예정이며, 자원봉사활동과 연계하여 서울 중구 지역에서 쓰레기 문제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활동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