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가족 방문객 위한 환경행사 마련 “렛츠런파크로 렛츠고”

성혜미 / 기사승인 : 2019-05-04 14:57:39
  • -
  • +
  • 인쇄
어린이 날 맞아 다채로운 이벤트 …인기 캐릭터 협업부터 미래 직업 체험까지
▲ ​한국마사회가 어린이 날을 맞아 제주생태 체험놀이 등 가족 방문객을 위한 이색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한국마사회 제공>
한국마사회가 어린이 날을 맞아 제주생태 체험놀이 등 가족 방문객을 위한 이색 행사를 개최한다.

한국마사회는 4일 "주말 4~5일 이틀간 부경, 서울, 제주 등 각 지역의 렛츠런파크에서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마사회에 의하면 렛츠런파크 제주는 돌하르방 캐릭터인 '스토니즈'를 활용해 제주생태 체험놀이터를 준비했다. 제주곶자왈, 제주신화 등 제주를 대표하는 자연과 문화유산을 테마로 애니메이션 영화관, 인형극, 에어돔 홍보관 등을 즐길 수 있다.

특히, 제주의 경우 30여 종 달하는 직업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미래유망 직업존'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곳에서 어린이들은 디자이너, 로봇과학자, 바리스타는 물론 드론 조종, 포켓몬고 제작까지 구현 가능하다.

렛츠런파크 서울의 경우 인기 캐릭터 '코코몽'과 퍼레이드를 펼친다. 퍼레이드는 11시, 14시, 16시에 렛츠런파크 서울 잔디 광장에서 출발해 약 30분 간 포니랜드까지 행진한다. 행사가 끝나면 코코몽과 사진 찍을 수 있는 포토타임도 가질 계획이다.

렛츠런파크 부경은 ‘어린이 세상’이라는 주제로 인형극 페스티벌,러브마켓 등을 개최한다. 4개 야외 공연장을 운영하며, 가족 뮤지컬 ‘미운오리새끼’와 인형극 공연이 연이어 펼쳐질 예정이다. 러브마켓은 지역 맘까페와 함께 아동 의류, 장난감 등을 판매한다.

김낙순 한국마사회 회장은 “가족이 함께 어린이날을 맞아 가볍게 소풍가는 마음에 쉼터 마사회 방문 해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