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보사 사태’ 코오롱티슈진 “주주 여러분께 깊은 사과 드린다”

성혜미 / 기사승인 : 2019-05-07 18:07:33
  • -
  • +
  • 인쇄
코오롱티슈진이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이하 인보사)’를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공식 사과문을 발표했다.

코오롱티슈진은 7일 공식 홈페이지에 입장문을 내고 “주주 여러분께 깊은 사과 말씀을 드린다”면서 “빠른 시일 내에 美 FDA에 자료를 제출하여 임상재개 승인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코오롱티슈진은 “美 FDA 공식 서신의 주요 내용은 임상 재개를 위해서 세포의 특성(Characterization)에 대한 자료를 제출하라는 것”이라며 “다만, 종양과 관련된 임상 데이터, 회사가 종양원성이 없다고 판단했던 사유 등에 대해서는 임상 중단(Clinical Hold)의 사유로 특정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2017년 회사의 위탁생산처(CMO)에서 STR 검사를 실시하여 인보사 제 2액이 신장유래세포라는 결과가 나온 바가 있음을 알려 드렸다”면서 “이번 달에 예정되어 있는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실사를 통해 모든 의혹이 해소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