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규모 환경전시회 '엔벡스 2019' 개최
상태바
국내 최대 규모 환경전시회 '엔벡스 2019' 개최
  • 이정윤 기자
  • 승인 2019.05.16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질, 대기, 측정분석, 폐기물 등 환경 전분야의 기술과 제품 선보여

국내 최장수ㆍ최대 규모의 환경전시회 '국제환경산업기술ㆍ그린에너지전(이하 엔벡스 2019)'이 오는 17일(금)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엔벡스(ENVEX) 2019'에는 미국, 중국, 일본, 유럽지역 등 19개국 244개 기업이 참가하며 1,000여 명의 해외 구매자(바이어)를 포함해 4만여 명이 참관할 것으로 예상된다.

41회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수질, 대기, 측정분석, 폐기물 등 환경 전분야의 기술과 제품이 선보이며 미세먼지 측정 및 관리, 저감 기술을 비롯해 유해화학물질 관련 기술도 전시될 예정이다.

사물인터넷(IoT)기술과 스마트앱을 활용하여 실시간으로 미세먼지를 측정하고 경보 및 자동환기가 가능한 기기(시스템)와 화학물질 누출에 즉각 반응하여 측정정보를 무선으로 전송하는 감지(센서) 기술 등이 대표적이다.

아울러, 같은 장소에서 함께 열리는 '2019년도 환경기술·산업 성과전시회'에서는 미세먼지 및 폐기물 산업과 관련된 34개 기관 및 기업의 최신 환경기술 개발 현황 및 산업육성 지원의 성과물이 선보인다.  

이밖에 스타트업 특별관 구성 및 세미나가 열리고, 국내 중소 환경기업의 해외 진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한 제13회 '한ㆍ중 환경기업 기술협력 교류회' 및 해외바이어 초청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해외구매자(바이어) 초청 과정(프로그램)은 약 70명의 환경산업 관련 해외구매자를 초청하여 국내 기업과 해외구매자 간 1대1 사업기회(비즈매칭)를 주선하고 이번 전시장과 국내환경 산업을 시찰하는 것이다.  

박천규 환경부 차관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환경산업과 그린에너지 관련된 국제기술 현황을 공유하여 국내 환경기업의 성장과 해외 진출을 모색하고 미세먼지 등 환경오염 문제를 해결하는 데도 기여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