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에 기여한 우수기관 포상
상태바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에 기여한 우수기관 포상
  • 이정윤 기자
  • 승인 2019.11.29 2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관리본부 '2019년 심뇌혈관질환 예방 관리사업 전국대회' 개최

질병관리본부가 '2019년 심뇌혈관질환 예방 관리사업 전국대회'를 28일(목)부터 29(금)일까지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국대회는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에 기여한 공이 큰 유공자 및 우수기관을 발굴하여 포상하고,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한 자리이다.

이날 행사에는 전국 시·도 및 시·군·구 보건소의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담당자와 중앙 및 시·도 사업지원단, 고혈압·당뇨병 등록교육센터, 유관기관 관계자 등 약 500여 명이 참석하였다.

기념식에서는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에 기여한 유공자 6명 및 12개 우수기관에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이 수여되었고 일선 담당자들과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대구광역시의 경우 「시민건강놀이터」와 연계하여 만성질환 조기발견과 적기 치료 유도 등 예방 중심의 인식 개선을 위해 실시한 다양한 행사와 캠페인의 성과를 인정받았다.

대구광역시 관계자는 성과 발표를 통해 “만성질환으로 야기되는 사회적 부담도 해결하고 국민의 건강수명 연장과 삶의 질 향상도 기대할 수 있다”며 예방 사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질병관리본부 박 옥 질병예방센터장은 “초고령사회에서 오래 사는 것이 축복이 되는 사회가 되려면 건강한 노후(healthy aging)가 필수적이며, 사후적 치료 중심에서 벗어나 사전 예방 중심의 건강 투자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