쟈뎅, 지구 건강 생각한 RA 인증 '친환경 원두' 출시

엄격한 RA 인증을 통과한 친환경 농장의 브라질 커피를 메인으로 블렌딩 이정윤 기자l승인2019.02.20 22:0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원두커피 전문 기업 ㈜쟈뎅이 지구의 건강을 생각한 친환경 원두 ‘클래스 그린메세지 블렌드’를 출시했다.

신제품 ‘클래스 그린메세지 블렌드’는 ‘레인포레스트 얼라이언스(Rainforest Alliance, RA)’ 인증 농장의 원두를 사용한 제품이다.

‘RA’는 열대우림을 보호하고 기후 변화에 대응하며 인간과 자연의 공존을 중시하는 국제 비영리단체로 화학비료와 약품을 사용하지 않는 것은 물론 노동환경, 노동자들의 주거환경까지 엄격한 규정으로 관리된 농장에게만 인증 마크를 부여한다.

쟈뎅의 ‘클래스 그린메세지 블렌드’는 적당한 습기와 비옥한 토지를 기반으로 엄격한 RA 인증을 통과한 친환경 농장의 브라질 커피를 메인으로 블렌딩 했다.

또한 이 제품은 라이트 로스팅으로 달콤한 열대 과일의 산미를 섬세하게 살린 것이 특징이다. 청량감 있는 깔끔한 마무리로 마치 커피 한 잔과 함께 고요한 숲 속을 거니는 듯한 신선함을 선사한다.

아울러 패키지 디자인에도 메인 원두의 원산지인 브라질에서 주로 서식하는 멸종위기 동물 ‘재규어’와 숲을 상징하는 요소들을 일러스트로 삽입해 제품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이대우 쟈뎅 마케팅팀장은 “신제품 ‘클래스 그린메세지 블렌드’는 커피에서 느낄 수 있는 달콤함과 청량감을 부드럽게 표현한 원두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맛과 품질은 물론 자연과 공존하며 환경을 보존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과 활동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쟈뎅은 지난해 11월 ‘2018 서울카페쇼’를 통해 ‘클래스 그린메세지 블렌드’ 출시 기념 친환경 모금 이벤트를 진행했다.

모금된 금액은 멸종 위기종 보전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활동하는 글로벌 비영리 기관에 기부되었다. 


이정윤 기자  leejy@dailyt.co.kr
<저작권자 © 데일리환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용산구 원효로31길 17, 지하(원효로3가)  |  대표전화: 070-4111-1106  |  팩스 : 02-707-1106
등록번호 : 서울 아 03371  |  등록일 : 2009년 6월5일  |  발행인·편집인 : 안상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상석
Copyright © 2019 데일리환경.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