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호동 한국기업데이터 대표, 플라스틱 줄이기 릴레이 캠페인 ‘고고 챌린지’ 참여

안상석 기자 발행일 2021-08-05 16:25:55 댓글 0
중소기업 ESG 평가 확산하Go 진정한 ESG 경영 실천하Go
  탈(脫)플라스틱 캠페인 ‘고고 챌린지’ 동참

ESG 평가를 기반으로 한 ESG 경영 확산 지원

이호동 한국기업데이터 대표(왼쪽에서 두 번째)가 직원들과 함께5일 플라스틱 줄이기 캠페인인 ‘고고 챌린지’에 참여후 기념사진

한국기업데이터(KED)는 이호동 대표이사가 환경부에서 주관하는 릴레이 캠페인 ‘고고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고고 챌린지는 생활 속 플라스틱을 줄이는 것을 목적으로 환경부가 지난 1월부터 시작한 릴레이 캠페인이다. ‘고고’는 하지 말아야 할 1가지 행동을 하‘고(GO)’, 해야 할 1가지 실천을 하‘고(GO)’에서 따왔다. 생활 속 실천사항 등을 약속하는 내용을 본인의 SNS 등에 올리고 다음 후발 주자를 지명하는 형식이다.

 
이호동 대표는 진승호 한국투자공사(KIC) 사장으로부터 지명을 받아 참여하게 되었다. 이 대표는 이번 챌린지를 통해 “중소기업 ESG 평가 확산하Go, 진정한 ESG 경영 실천하Go”라는 약속 메시지를 내놓았다.

 
ESG는 환경·사회·지배구조를 뜻하는 영문 약자로, 투자 및 기업가치 평가 시 고려하는 기업의 비재무적 요소들을 뜻한다. 한국기업데이터는 최근 중소기업에 특화된 ESG 평가모형을 개발하여, 현대중공업·사회적가치연구원·정부조달마스협회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기업의 ESG 경영 지원에 나섰다.

 
또한 한국기업데이터는 금융기관 등에 제출하는 각종 서류를 온라인으로 전송할 수 있는 ‘파인드시스템(FIND SYSTEM)’을 도입하여 연간 종이 사용량을 80% 가량 감축한 바 있다.

 
이호동 대표는 “기업이 지속가능한 성장을 하기 위해 친환경 활동이 필수가 되고 있는 만큼, 한국기업데이터도 일회용품 사용을 가급적 줄이고 중소기업도 ESG 경영을 도입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대표는 고고 챌린지를 이어갈 다음 주자로 사회적가치연구원의 나석권 원장과 한국무역정보통신의 차영환 대표를 지명했다.

ass1010@dailyt.co.kr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