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니아딤채 노후 김치냉장고, 화재 위험 ‘소비자안전주의보’ 발령

안상석 기자 발행일 2021-05-12 16:38:57 댓글 0
한국소비자원·국가기술표준원 “반드시 제조사 홈페이지 등 통해 리콜 받으라” 당부

한국소비자원과 국가기술표준원은 12일 자발적 리콜 대상인 위니아딤채의 노후 김치냉장고 화재 소비자 안전주의보를 발령했다.

 

양 기관에 따르면 안전주의보가 발령된 김치냉장고는 2005년 9월 이전에 생산된 뚜껑형 구조 모델로, 낡은 일부 부품에서 합선이 자주 일어나면서 위니아딤채가 지난해 12월부터 자발적 리콜을 하고 있는 제품이다.

 

소비자 안전주의보는 소비자의 생명‧신체 또는 재산상의 위해를 끼치거나 끼칠 우려가 있어 이를 예방할 필요가 있는 경우 리콜 접수 등을 통해 조치를 받을 수 있도록 주의를 촉구하기 위해 발령하는 조치이다.

 

김치냉장고와 같이 상시 전력을 사용하는 가전제품은 오래될수록 부품이나 전기 배선의 절연성능이 떨어지고, 내부에 먼지가 쌓여 누전이나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커진다.

 

해당 모델은 3월 말 기준 총 리콜 대상 278만대 중 126만대(45.2%)가 조치가 완료됐으나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3월까지 4개월 동안 리콜 대상 제품에서 화재 50여건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대부분 직판매나 종합전자대리점 등을 통해 유통됐으며, 판매 시점이 15년 이상 지나 판매 이력을 정확하게 파악하기 어려워 업체가 리콜을 이행하는데 어려움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소비자원과 국가기술표준원은 리콜 대상 모델을 사용하는 소비자에게 반드시 제조사 홈페이지 또는 고객 상담실을 통해 수리(부품 교체)와 보상판매 등을 조치 받으라고 권고했다.

 

위니아딤채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정부 및 유관기관과 적극 협업해 노후 김치냉장고에서 발생할 수 있는 화재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도록 노력하고 지속적인 홍보활동을 통해 마지막 제품까지도 리콜 조치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ass1010@dailyt.co.kr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