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난방, 목숨 위협하는 위험성 내포? ... 안전 점검 必

이동규 기자 발행일 2022-01-10 18:29:18 댓글 0


겨울에 꼭 필요한 것은 난방이다. 최근에는 보일러 등을 사용해 안전하고 편리하게 따뜻하게 겨울을 나고 있다. 하지만 보일러를 사용하는 것이 100% 안전한 것만은 아니다. 바로 보일러에서 새어 나오는 배기가스 때문이다.

겨울철에는 난방을 많이 사용하는 만큼 특히 주의해야 할 부분이다. 특히 아파트 등에서는 추위로 언 윗 층의 고드름 등이 아래로 떨어지면서 아래층에 위치한 배기통을 망가지게 해 배기가스가 실내로 유입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윗 층간에 고드름 등이 있는 지 없는 지 등을 체크해보는 것도 중요하다. 과거부터 최근까지 겨울철에 곳곳에서 가정이나 펜션 등에서 의식을 잃은 채 사망하는 사망 사건이 일어나고 있다. 위 사고는 모두 보일러 배기가스 등이 실내로 유입되면서 발생한 안타까운 사고였다.

근 5년 간 가스보일러 사고로 인해 숨지거나 부상을 입은 사람은 약 50명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대체적으로 배기관과 같은 시설 등이 제대로 갖춰지지 않는 등 보일러의 노후, 고장 탓이 주 원인인 것으로 전해졌다.

뿐만 아니라 가스보일러의 배기통이 외부에서 받은 충격 등으로 인해 모양이 찌그러지거나 빠진 탓에 가스가 새 나와 사고가 발생한 것이 많은 것으로 전문가는 밝힌 바 있다. 특히 약 1시간 미만만 노출돼도 목숨을 잃을 수준으로 위험한 것으로 전해졌다. 

체내에 일산화탄소가 들어올 경우에는 각 장기 등에 저산소성 손상을 유발한다. 이에 두통부터 어지럼증, 의식저하, 실신 등과 같은 정지부터 심정지를 유발해 사망까지 할 수 있어 특별히 겨울철에는 주의해야 한다. 배기통 등이 연결되는 곳에는 손상 등이 없는지 헐거워졌거나 빠진 부분 등이 없는 지 체크해야 한다. 

따라서 주기적으로 가스보일러 등을 점검해야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이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