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한국임업진흥원과 손잡고 귀산촌인의 노후 지원

안상석 기자 발행일 2021-12-03 23:10:42 댓글 0
귀산촌인 대상 노후준비 상담·교육 제공 등 상호교류를 위해 업무협약 체결
▲한국임업진흥원 본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국민연금공단 박양숙 중앙노후준비지원센터장(오른쪽)과 이강오 한국임원진흥원 원장(왼쪽)이 협약 체결 후 기념 사진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용진)은 3일 귀산촌을 준비하는 국민의 행복한 노후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한국임업진흥원(원장 이강오) 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의 교류를 통해 국민연금과 노후준비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상호협력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공단은 귀산촌인을 지원하는 교육 아카데미에 노후준비 교육 및 상담을 제공하고, 한국임업진흥원에서는 관계기관 연계서비스를 통해 노후준비교육을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노후준비 지원을 위한 공동사업 활성화 및 기타 공동 발전을 위한 사업 등에도 서로 협력할 계획이다.

 한편 공단은 지난 2015년부터 ‘노후준비 지원법’에 따라 중앙노후준비지원센터로 지정돼 전 국민을 대상으로 종합적인 노후준비서비스를 실시하고 노후준비 전문인력 양성, 서비스 프로그램 개발‧보급 등을 지원하고 있다.

 지역노후준비지원센터 역할을 수행하는 109개 지사에서는 노후준비 4대 영역(재무·건강·대인관계·여가)을 중심으로 한 노후준비 종합 진단 및 교육‧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박양숙 중앙노후준비센터장(공단 복지이사)은 “이번 협약체결로 귀산촌인을 지원하는 교육서비스 기관에 공단의 노후준비 교육을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100세 시대, 국민의 든든한 행복파트너로서 전 국민이 행복한 노후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ass1010@dailyt.co.kr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